즐겨찾기 추가 2020.09.26(토) 19:20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IT/과학 농수산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포토뉴스
사설
칼럼
오피니언
기자수첩
사건25시
독자기고
소비자 고발
건강상식
English 日文 中文

여수해경, 익금해수욕장 갯바위 고립자 2명 구조

낚시중 물 들어온거 모르고 고립, 갯바위 낚시할땐 항시 주의 살펴야

2020-08-04(화) 10:59
사진=여수해경, 익금해수욕장 갯바위 고립자 2명구조
[신동아방송=김기남 기자] 여수해양경찰서(서장 송민웅)는“한밤에 해수욕장 앞 갯바위에서 낚시를 즐기다 고립된 사람 2명을 구조했다”4일 고 밝혔다.

여수해경은 지난 4일 밤 20:25경 고흥군 거금도 익금해수욕장 인근 갯바위에 사람 2명(A:남자·72년생·경남 함안 거주, B:여자·71년생·주소 동일·부부관계)이 고립됐다는 신고를 접수하여 현장으로 경비함정과 파출소 순찰팀을 급파해 안전하게 육상으로 구조했다.

이들이 고립된 장소는 저조시에는 해안선과 연결되었다가 만조시에는 해안선과 약 10m 가량 떨어지는 곳으로 알려졌으며 고립자 2명은 이날 17:00경 낚시하러 갯바위에 갔다 물이 차오르는지 모르고 있다가 복귀하려고 보니 고립된 것으로 전해졌다.

여수해경관계자는 “낚시객과 레저객들이 늘어나면서 갯바위에 고립되는 사고가 점차 증가하고 있는 추세이다, 반드시 갯바위에 갈 때는 조석을 확인하고 수시로 주변상황을 관찰해 고립되는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김기남 전남여수본부장 tkfkddl5968@naver.com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
사명:(주)신동아방송 광주방송 / 등록번호:서울 아02766 / 최초등록일:2013 년 5월 26일 / 제호:신동아방송·SDATV / 발행인·편집인:이신동
본사: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2길 70 (양재동) / 홈페이지:www.sdatv-gj.co.kr
전화:(02)846-9300 / 팩스:(0505)300-8014 / 이메일:sdatv@sdatv.co.kr /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책임자:이덕기
(주)신동아방송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